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21.7.30 (금)
제25회 만해대상에 다니엘 바렌보임 등 5명 선정
제25회 만해대상에 다니엘 바렌보임 등 5명 선정
시상식 8월 12일, 인제 하늘내린천서 거행
올해 평화대상은 세계적인 지휘자 겸 피아니스트 다니엘 바렌보임이 수상한다. 실천대상은 자제공덕회 이사장 보각스님과 안나의 집 대표 김하종 신부가 받는다. 문예대상은 오정희 소설가와 강수진 국립발레단장이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편집부장 (07/29)
김창배 화백 일간경기신문 편집위원으로 위촉
김창배 화백 일간경기신문 편집위원으로 위촉
불교계 유일의 문화예술학박사인 김창배 화백이 지난 13일 일간경기신문 편집위원으로 위촉됐다. 김창배 박사는 한국 선묵화의 거장으로 선묵화 부문 최초로 문화예술경영학 박사학위를 취득하기도 했다. 이한규 (07/21)
조계종, 제5대 군종교구장에 선일 스님 임명
조계종, 제5대 군종교구장에 선일 스님 임명
4대교구장 선묵스님 공로패 받아
조계종 5대 군종특별교구장에 인천 법명사 회주 선일스님이 임명됐다. 총무원장 원행스님은 7월20일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4층 접견실에서 선일스님에게 임명장을 수여했다. 편집부장 (07/20)
조계종 문화창달위원회 제2기 출범
조계종 문화창달위원회 제2기 출범
위원장 봉은사 주지 원명 스님 및 미래세대위원 15명 위촉
조계종 백년대계본부(본부장 정념스님)는 불교 전통문화의 계승을 위한 방향 제시와 불교문화의 다양한 창조성을 제고하기 위하여 ‘제2기 문화창달위원회’를 구성하고, 7월 7일(수)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4층에서 위촉식을 했다. 편집부장 (07/07)
태고종 제26대 호법원장 혜일 스님 취임법회 봉행
태고종 제26대 호법원장 혜일 스님 취임법회 봉행
6월 25일 태고종 불이성 법륜사 대불보전에서
태고종(총무원장 호명 스님)은 6월25일 서울 불이성 법륜사 3층 대불보전에서 제26대 호법원장 혜일 스님 취임법회를 봉행했다. 편집부장 (06/28)
조계종 직할교구, 호국지장사, 용화사, 호압사,  혜광사 주지 임명
조계종 직할교구, 호국지장사, 용화사, 호압사, 혜광사 주지 임명
어려울때 원력을 세워 잘 이끌어 주기를
조계종 총무원장 원행스님은 6월 23일(수) 오전 10시50분, 직할교구 호국지장사 주지에 도호스님, 용화사 주지에 현법스님, 호압사 주지에 우봉스님, 혜광사 주지에 현관스님을 임명했습니다. 편집부장 (06/23)
[화촉] 양범수 前불교신문 편집국장 장남 양지석 씨
편집부장 (06/21)
조계종, 문화부장 성공스님 불교신문 사장 현법스님  임명
조계종, 문화부장 성공스님 불교신문 사장 현법스님 임명
사회부장 원경스님, 불교신문 주간에는 오심스님
조계종 신임 문화부장에 성공스님, 사회부장에 원경스님이 임명됐다. 또한 불교신문 사장에는 현법스님, 주간에는 오심스님이 각각 임명됐다. 편집부장 (06/01)
조계종 직할교구 승가사주지 정호스님, 인천불교회관 주지 일지스님 임명
조계종 직할교구 승가사주지 정호스님, 인천불교회관 주지 일지스님 임명
조계종 총무원장 원행스님은 4월 15일(목) 오전 11시, 직할교구 승가사 주지에 정호스님, 인천불교회관 주지에 일지스님을 임명했다. 편집부장 (04/15)
조계종 제20교구 선암사 주지에 금곡스님 임명
조계종 제20교구 선암사 주지에 금곡스님 임명
조계종의 실효적 지배및 정상화 추진
조계종 제20교구본사로 재지정된 순천 선암사 주지에 금곡스님(총무원 총무부장)이 임명됐다.조계종 총무원장 원행스님은 4월8일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4층 접견실에서 선암사 주지에 금곡스님을 임명하고 임명장을 수여했다. 편집부장 (04/15)

처음이전 10쪽12345678910다음 10쪽마지막

 
  l   신문사 소개   l   연혁   l   조직구성   l   본사 및 지사 연락처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copyrightⓒ2001 주간불교 All rights reserved.
서울시 종로구 삼일대로 30길 21, 1415호(낙원동, 종로오피스텔)
편집국·업무국 02)734-0777 Fax : 02)734-0779
주간불교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