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20.9.29 (화)
데스밸리 사막의 경고
올해 장마는 우리나라 기후 관측 사상 가장 긴 장마를 기록했다. 유난히도 긴 이번 장마는 전국을 수마의 생채기를 남기고 떠났다. 요즈음 강우의 특성을 한마디로 집중호우라 부른다. 특정한 지역에 집중적으로 강우가 내리는 현상을 우리는 체험.. 편집부장 (08/27)
결사(結社)
결사(結社)란 불교 내부의 잘못을 혁신하려는 운동을 뜻하며, 고려 때 태동한 운동을 이르는 말이다. 불교를 국교로 삼은 고려시대에는 왕실과 결탁하여 세속의 명예를 얻는 승려가 많이 등장한다. 자기 수행을 통해 중생을 구제한다는 부처의 가르.. 편집부장 (11/25)
조계종 총무원장 원행스님 취임 일주년을 맞아
조계종 총무원장 원행스님이 취임 1주년을 맞았다. 스님은 지난해 조계종을 휩쓸고 간 초유의 총무원장 불신임으로 치러진 선거에서 당선됐다. 편집부장 (11/25)
전 세계인의 문화 아이콘으로 등장한 한국불교문화
한국불교문화사업단이 템플스테이와 사찰음식의 해외 홍보에 본격적으로 나섰다. 문화사업단은 2002년 첫 발을 내딛어 2021년 출범 20년을 맞는다. 그 동안 외형적인 성장만이 아니라 콘텐츠의 다양화에도 주력해 왔다. 편집부장 (11/25)
종교 본연의 자세를 잃지 말자
최근 황교안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의 종교 편향 행위가 여론의 도마에 올랐다. 지난 부처님 오신날 경북 영천의 은혜사 봉축법요식에 참석한 황대표는 부처님 관불을 거부하고, 합장도 하지 않았다. 부처님오신날 뿐만이 아니다. 취임 인사차 조.. 편집부장 (11/25)
남. 북의 평화는 우리 민족의 70년 소망
오랜 세월 우리 한반도는 분단속에 서로 대립하고 갈등하며 긴장 속에 지내왔습니다. 지난해 역사적인 판문점 선언으로 한반도의 평화와 번영, 그리고 통일을 지향하는 노력을 기울여 오고 있으며 새로운 희망의 미래를 만들어 가고 있습니다. 이제.. 편집부장 (05/18)
한국불교 해외포교 서둘러야한다.
한국불교는 2700년 역사 속에서도 다양한 방편으로 고유의 전통을 세우며 발전하고 있다. 현재 한국불교종단협의회 소속 종단은 조계종, 천태종, 진각종, 총지종, 태고종 등 현교와 밀교 종단 29개가 있다. 이중 해외포교를 시행하는 종단은 조계.. 편집부장 (05/18)
삼일운동 백주년을 맞으며
백년의 시간이 흘렀다. 1919년 3월 1일 서울 태화관에 모인 민족대표 33인이 서명한 독립선언서가 낭독되었다. 1918년부터 중앙학림(동국대 전신)의 강사로 재직하고 있던 한용운 스님은 1919년 2월 28일 10,000장의 독립선언서를 인수받는다. 그 .. 편집부장 (02/26)
조계종의 새로운 혁신을 기대한다
한국불교의 최대 종단 조계종 총무원장 원행스님이 1월 16일 신년 기자회견을 열고 화합의 바탕 위에 한국불교의 변화와 혁신을 선언했다. 원행 총무원장 스님은 밝힌 종단운영계획의 핵심은 화합, 변화, 혁신이다. 종단 내부의 승가복지를 강화하.. 편집부장 (01/28)
기해년, 새해 각자의 자리에서 최선을 다하자
기해년 새해가 밝았다. 365일은 단 1초도 틀림없이 흘러 또 새로운 1년을 시작한다. 잔나해는 우리 불교 역사상 가장 힘든 한해를 보냈다. 각 종단은 내홍으로 몸살을 앓았고, 국민들의 시선은 따가왔다. 불자로서 한없이 부끄러움을 느끼는 한해였.. 편집부장 (01/05)

처음이전 10쪽12345678910다음 10쪽마지막

 
  l   신문사 소개   l   연혁   l   조직구성   l   본사 및 지사 연락처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copyrightⓒ2001 주간불교 All rights reserved.
서울시 종로구 삼일대로 30길 21, 1415호(낙원동, 종로오피스텔)
편집국·업무국 02)734-0777 Fax : 02)734-0779
주간불교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