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20.4.4 (토)
“지속가능한 평화구축은 고난·분노 이겨내야”
“지속가능한 평화구축은 고난·분노 이겨내야”
한반도평화통일불교실천기획단은 지난해 2월 설립된 이후 지금까지 총 14회에 걸쳐 연 43명의 전문가를 초청, 한반도의 평화정착 방안과 통일 관련 토론회를 지속적으로 열어왔다. 한기선 (06/08)
개신교, 이웃종교 무례 사과해야
지난해 여야가 공동 입법발의 한 ‘종교평화법’ 및 ‘차별금지법’이 개신교의 실력 저지로 국회에서 낮잠을 자고 있다. 한기선 (08/11)
젊은 혈기 어디에 쓸 것인가?
장군죽비
여객선 세월호 참사 100일에는 온 국민의 바램대로 세월호특별법이 제정될 것이라고 믿었다. 그도 그럴 것이 100일 동안 정부 여당이 보여 준 세월호 참사 진상규명은 눈에 띄지 않는다. 한기선 (07/28)
“통도사, 불국사 등 7곳 10점 만점”
캐나다인 쿼링턴이 만난 한국 사찰
3년 전 국내 유일의 석굴 사원인 경북 경주 골굴사를 찾은 데일 쿼링턴이 보물 제581호인 마애여래좌상 앞에 섰다. 그는 이곳을 10점 만점에 9.5점으로 평가했다. 캐나다에서 나고 자란 데일 쿼링턴이 한국에서 가르치는 것은 영어뿐만이 아니다. 한기선 (06/09)
난 양반인가 상놈인가?
지금 이 시대에 양반과 상놈을 입에 담는 것 자체가 너무 낡은 생각이라고 비웃을지 모른다. 하지만, 내게 “양반과 상놈은 사라졌는가?” 하고 묻는다면 ‘아니다’고 하겠다. 물론, 보는 관점에 따라 다를 수 있으나, 다음에 열거하는 4가지 양반.. 한기선 (01/29)
"교구의 민주주의, 선거혁명"
"교구의 민주주의, 선거혁명"
새해 벽두부터 언론지상에 오르내리는 숨가쁜 소식이 가슴 한 켠을 짓누른다. 전년대비 사찰수입이 급감한다는 소식이 곁들인다. 나라살림이 어렵고, 민초의 가계부는 허리띠를 더욱 조여매야 올 한해를 버틸 수 있단다. 한기선 (01/14)
한국불교 외교수준 이 정도인가?
한국불교 외교수준 이 정도인가?
불교인권상이 18년의 성상을 쌓았다. 역대 수상자를 살펴봐도 우리사회 진보진영의 인사들이 주류를 이루고 있다. 그러다 보니 이 상이 갖는 사회적인 책무와 미치는 영향에 대해 궁금하지 않을 수 없다. 불교계를 넘어 사회구석진 곳에 목탁의 울.. 한기선 (11/26)
“허공장보살이 무섭지 않은가”
허공장보살은 소원성취 보살이며, 연등보살이다. 그런데 이 허공장보살이 경산시의 무리한 행정조치로 갓바위 연등철거에 하소연을 하고 있다. 연 참배객이 700만명에 이르는 한국불교 대표적인 기도처인 갓바위가 대입 수험생 부모들이 정성들여 .. 한기선 (11/13)
“조계종 사법기능 회복해야 한다”
“조계종 사법기능 회복해야 한다”
조계종 호계원의 기능과 권능이 무너지는 소리가 들린다. 툭 하면 심리연기, 심판연기, 정치이해 관계에 따라 양형이 들쭉날쭉 한다. 한기선 (10/30)
임플란트엔 자가치아 뼈 이식!
임플란트엔 자가치아 뼈 이식!
<자가치아뼈이식>은 “내 치아로 만든 뼈 이식재를 사용하여 시술”하는 것을 말합니다. 원인에 의해 발치된 치아를 최첨단 의료기술을 통해 재가공하여 환자 본인에게 치조골 이식재로 사용하는 방식으로 유전적, 전염적 위험이 전혀 없으며.. 한기선 (10/15)

처음이전 10쪽123다음 10쪽마지막

 
  l   신문사 소개   l   연혁   l   조직구성   l   본사 및 지사 연락처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copyrightⓒ2001 주간불교 All rights reserved.
서울시 종로구 삼일대로 30길 21, 1415호(낙원동, 종로오피스텔)
편집국·업무국 02)734-0777 Fax : 02)734-0779
주간불교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