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23.2.9 (목)
대한불교진흥원, 월간『불교문화』 2월호 발간
대한불교진흥원, 월간『불교문화』 2월호 발간
시간의 흐름은 느리게 빠르게 조절할 수 있는가?
(재)대한불교진흥원(이사장 이한구)은 불교의 교리와 문화를 보다 쉽고 바르게 알리기 위해 발행하는 불교계 대표 대중 문화지인 월간『불교문화』2월호(통권 제270호)를 발간됐다. 2월호 특집은 ‘시간의 흐름은 느리게 빠르게 조절할 수 있.. 이한규 (01/27)
대한불교진흥원, 월간 ‘불교문화’11월호 발간
대한불교진흥원, 월간 ‘불교문화’11월호 발간
우울에서 벗어나는 붓다의 지혜-‘있는 그대로 알고 봄’에서 답을 찾다!
(재)대한불교진흥원(이사장 이한구)은 불교의 교리와 문화를 보다 쉽고 바르게 알리기 위 해 발행하는 불교계 대표 대중 문화지인 월간『불교문화』11월호(통권 제267호)를 발간했다. 11월호 특집은 코로나19 대유행 이후 비대면 생활이 보편화.. 이한규 (11/01)
연기의 가르침과 다름을 인정하는 화쟁(和諍)!
연기의 가르침과 다름을 인정하는 화쟁(和諍)!
월간 『불교문화』 10월호 발간
재단법인 대한불교진흥원(이사장 이한구)은 불교의 교리와 문화를 보다 쉽고 바르게 알리기 위해 발행하는 불교계 대표 대중 문화지인 월간『불교문화』10월호가 발간됐다. 이한규 (09/27)
인류 문명에 대한 새로운 시각 '한밝달문명국사'
인류 문명에 대한 새로운 시각 '한밝달문명국사'
역사연구가 고준환 경기대 명예교수의 신 한국 문명기
저자는 한밝달문명 국사란 환한 천지인 3합 문명으로서 밝해, 밝달, 밝은이 문명이라고 할 수 있으며, 그러한 문명국 역사가 곧 우리나라 역사이면서 세계사의 중심이라고 주장한다. 이책 제4장에는 가야의 황후 허황옥이 실크로드를 통해 파사석탑.. 편집국 (09/18)
총상금 2,500만원, 제1회 천태문학상 공모
총상금 2,500만원, 제1회 천태문학상 공모
천태종 주최, 금강신문 주관 운문·산문(수필·단편소설) 2분야
천태종(총무원장 무원 스님)이 총상금 규모 2,500만 원 상당의 제1회 천태문학상을 공모한다. 천태문학상의 상금 규모는 현 불교계 문학 분야 공모전으로는 최고 수준이다. 편집국 (08/12)
제19회 조계종 불교출판문화상 공고
지난 한 해 출간된 불교관련도서를 대상
불교출판문화의 저변 확재를 위해 조계종 총무원이 주최하고 불교출판문화협회가 주관하여 해마다 선정 시상하는 ‘제19회 불교출판문화상 및 올해의 불서 10’ 선정 계획이 발표됐다. 편집국 (08/11)
대한불교진흥원, 월간『불교문화』 8월호 발간
대한불교진흥원, 월간『불교문화』 8월호 발간
언어폭력, 말로 짓는 업(業) - 십선계와 팔정도에서 현대인의 올바른 언어 사용법을 찾다
(재)대한불교진흥원(이사장 이한구)은 불교의 교리와 문화를 보다 쉽고 바르게 알리기 위 해 발행하는 불교계 대표 대중 문화지인 월간『불교문화』 8월호(통권 제264호)가 발간됐다. 8월 여름특집호에는 언어폭력 ‘십선계와 팔정도에서 현대.. 이한규 (07/26)
10.27법난 전국승려 문예 공모전·추념곡 공모전
전국 승려 문예 공모전은 10.27법난의 최대피해자였던 전국 스님들을 대상으로 시와 산문으로 나누어 진행되며 5월 25일부터 8월 19일까지 불교신문사를 통해 접수된다.(대상 300만원 등, 총 상금 1,500만원). 또한 10.27법난 추념곡 공모전은 전 .. 편집국 (05/30)
대한불교진흥원, 월간『불교문화』6월호 발간
대한불교진흥원, 월간『불교문화』6월호 발간
전쟁 NO! 자비 YES! 평화로 가는 길, 불교 안에 답 있다
재단법인 대한불교진흥원(이사장 이한구)은 불교의 교리와 문화를 보다 쉽고 바르게 알리기 위해 발행하는 불교계 대표 대중 문화지인 월간『불교문화』 6월호(통권 제262호)를 발간했다. 이한규 (05/26)
김하리 시인의 ‘가끔은 삐딱하게 살아보기’
김하리 시인의 ‘가끔은 삐딱하게 살아보기’
12박 13일간 네팔, 인도, 부탄 여행기
가끔은 삐딱하게 살아보기’ 제목이 특이하다. 세계 어디를 가든 지구는 23.5도 기울어져 있다. 삐딱함에도 불구하고, 인간과 자동차가 쓰러지지 않고 잘 살고 있으며, 바닷물이 흘러넘치지 않는 일은 기적이다. 23.5도 삐딱하게 기울어야 살아있는.. 편집부장 (03/18)

처음이전 10쪽12345678910다음 10쪽마지막

 
  l   신문사 소개   l   연혁   l   조직구성   l   본사 및 지사 연락처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copyrightⓒ2001 주간불교 All rights reserved.
서울시 종로구 삼일대로 30길 21, 1415호(낙원동, 종로오피스텔)
편집국·업무국 02)734-0777 Fax : 02)734-0779
주간불교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