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20.7.9 (목)
 http://www.bulgyonews.co.kr/news/35795
발행일시: 2020/06/05 13:08:59  편집국장
조계종 종정 진제 대종사 하안거 결제 법어
진리의 위대한 스승이 되어서 천상천하(天上天下)에 홀로 걸음하게 될 것

대한불교조계종 종정 진제 스님은 오는 6월 6일(윤 4월 15일) 경자년 하안거(夏安居)를 맞아 법어를 내리고 대중들의 부단한 정진을 당부했다.   

진제 스님은 하안거 결제법어를 통해 “대중(大衆)들이 이렇게 모여서 삼하구순(三夏九旬)동안 산문(山門)을 폐쇄하고 모든 반연(攀緣)을 끊고 불철주야(不撤晝夜) 정진(精進)에만 몰두하는 것은 끝없는 생사윤회의 고통에서 영원히 벗어나기 위함”이라며, “만약, 보고 듣는 것에 마음을 빼앗겨 털끝만큼이라도 다른 생각이 있거나, 게으른 마음이 있으면 화두는 벌써 십만 팔 천리 밖으로 달아나 버리고 과거의 습기(習氣)로 인한 다른 생각이 마음 가운데 자리 잡고서 주인노릇을 하고 있음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 공부는 요행(僥倖)으로 우연히 의심이 돈발(頓發)하고 일념(一念)이 지속되는 것이 아니고, 시간이 지나간다고 저절로 신심과 발심이 생겨나는 것도 아니다.”라며, “확철대오(廓撤大悟)에 대한 간절함이 사무쳐서 마치 시퍼런 칼날 위를 걷는 것 같이 온 정신을 모아 집중하지 않는다면 절대 성취하기 어려운 것”이라고 당부했다.   

또한 진제 법원 대종사는 “어느 누구라도 대신심(大信心)과 대용맹심(大勇猛心)을 내어 명안종사(明眼宗師)의 지도에 따라 빈틈없이 정진하여 나간다면, 참구(參究)하는 일을 다 마치고 진리의 위대한 스승이 되어서 천상천하(天上天下)에 홀로 걸음하게 될 것” 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지난 4월 3일 전국선원수좌회는 코로나19 감염 예방에 동참하기 위해 경자년 하안거 결제일을 음력 4월 15일에서 윤달 4월 15일로 연기하였습니다.   불기 2564년 경자년 하안거 결제일인 6월 6일부터 전국 100여 곳 선원에서는 2000여 명 수좌가 정진에 들어간다. 

김종열 기자

기사 출력  기사 메일전송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독자의견 (총 0건)
독자의견쓰기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등록된 글은 수정할 수 없으며 삭제만 가능합니다.
제    목         
이    름         
내    용    
    
비밀번호         
스팸방지            스팸글방지를 위해 빨간색 글자만 입력하세요!
    

 
  l   신문사 소개   l   연혁   l   조직구성   l   본사 및 지사 연락처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copyrightⓒ2001 주간불교 All rights reserved.
서울시 종로구 삼일대로 30길 21, 1415호(낙원동, 종로오피스텔)
편집국·업무국 02)734-0777 Fax : 02)734-0779
주간불교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