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21.1.18 (월)
 http://www.bulgyonews.co.kr/news/36072
발행일시: 2020/12/31 17:24:07  편집부장
연화조계종 종정 송봉 법운 스님 신년법어

辛丑年 新年辭

 

연화조계종 종정 송봉 법운 스님

나와 우주는 둘이 아닌 동체요 하나라는 것을 깨달아 밝은 지혜로 진심 참회하면 업장이 소멸되고 고통에서 벗어나게 될 것이며,

대 자연을 훼손하지 말고 참된 바라밀 행으로 이 난관을 극복할지어다.

여러분 각자 부처님의 가피력으로 건강하고 행복과 번영 그리고 발전하시기를 기원합니다.

 

三毒業障 自然壞 삼독(탐진치)업장이 자연을 파괴하니

衆生病苦 治病難 중생들은 병이 들어 괴로워 하지만 그 병을 고치기가

어렵도다.

三業消滅 懺修心 삼업(··)의 소멸은 진참회로 마음을 닦아

藥師如來 人治病 약사여래 감용하여 중생치병 이루리라

正心一心 心淸靜 바른 마음 일심으로 마음이 청정하면

刹那一覺 得智慧 한 생각 찰나에 깨달아 밝은 지혜 얻으리라

芽空心空 無碍空 나도 공하고 마음도 공하면 무애도 공하니

宇宙法界 照光明 온 우주 법계에 광명이 비추리라

 

불기256511

 

한국불교 연화조계종 종정 송봉 법운 스님


기사 출력  기사 메일전송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독자의견 (총 0건)
독자의견쓰기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등록된 글은 수정할 수 없으며 삭제만 가능합니다.
제    목         
이    름         
내    용    
    
비밀번호         
스팸방지            스팸글방지를 위해 빨간색 글자만 입력하세요!
    

 
  l   신문사 소개   l   연혁   l   조직구성   l   본사 및 지사 연락처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copyrightⓒ2001 주간불교 All rights reserved.
서울시 종로구 삼일대로 30길 21, 1415호(낙원동, 종로오피스텔)
편집국·업무국 02)734-0777 Fax : 02)734-0779
주간불교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