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2022.12.7 (수)
 http://www.bulgyonews.co.kr/news/36777
발행일시: 2022/03/31 13:00:01  편집부장
중생(衆生) 속에 들어가 주인(主人)이 되었다.
조계종 제15대 종정 중봉 성파 대종사 취임 특별법회 봉행

조계종 제15대 종정 중봉 성파 대종사가 330일 조계종 총본산 조계사에서 취임했다.



성파대종사는 법어에서 텅 비어 없는 듯 하지만 이곳에서 만법(萬法)이 이루어지고 모든 부처가 이곳에서 비롯되었으며 중생() 속에 들어가 주인(主人)이 되었습니다.”며 일갈했다.


조계종(총무원장 원행)330일 서울 조계사 대웅전 앞마당에서 사부대중 3000여 명이 동참한 가운데 제15대 종정 중봉 성파 대종사의 추대법회를 봉행했다. 문재인 대통령 내외를 비롯해 이준석 국민의 힘 대표, 윤호중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원장, 이원욱 국회정각회장, 주호영 정각회 명예회장 등 정관계 인사들이 대거 참석했다.

 

원로회의의장 세민 스님은 추대사에서 통해 성파性坡 종정시대宗正時代를 맞아 종단宗團은 새로운 변화變化와 개혁改革으로 또 한 번의 중흥中興을 이룩해야 할 것이며, 종정예하宗正猊下의 덕화德化로 불일佛日은 더욱 밝아지고 곳곳에서 도업道業이 넘칠 것입니다.갈등葛藤과 대립對立으로 갈라진 물줄기를 한곳으로 흐르게 하고 상처난 사람의 마음에 진실眞實의 대비大悲를 내리게 하소서라며 종단의 화합과 발전을 다짐했다.

 

조계종 총무원장 원행스님은 봉행사에서 종정 예하의 정진력과 지혜의 덕화를 호지하여 무량한 등불로 세상을 비출 수 있도록 다함께 정진합시다. 새로운 출발의 자리가 불교의 중흥과 국민들의 행복, 나라의 평화가 실현되는 디딤돌이 되기를 성심으로 바랍니다 종정 예하를 모시는 뜻깊고 환희스러운 법석에 참석해주신 원로대덕 스님들, 내외 귀빈 여러분 그리고 사부대중 여러분 감사합니다. 지혜와 복덕이 두루하시고 행복하고 건승하시길 부처님 전에 기원드립니다종정 스님을 중심으로 수행 정진 할 것을 기원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축사에서 저는 영축총림 통도사에서 종정 예하를 여러 번 뵌 적이 있습니다. 그때마다 큰 가르침을 받았고, 정신을 각성시키는 맑고 향기로운 기억으로 간직하고 있습니다. 철마다 들꽃이 만발하고, 수천 개의 장독마다 역사와 전통이 담겨있던 서운암도 눈에 선합니다불교문화와 정신문화를 길러온 종정 예하의 선근이 헤아릴 수 없을 만큼 깊고 큽니다. 종정 예하와 조계종이 품어온 정신과 예술의 향기가 세상에 널리 퍼져나가길 바랍니다며 취임을 축하했다.

 

조계종 전국비구니회 회장 본각스님은 헌사에서 공덕의 숲을 키워 놓으면 온갖 생명과 벌 나비가 날아들어서 중생을 복되게 합니다.”라는 말씀과 같이 우리 사부대중 모두는 한사람의 수행자, 한사람의 원력보살이 되어 대자비의 길을 걸어가겠습니다"고 밝혔다.  

 

이날 법회는 육법공양을 시작으로 축하무대를 끝으로 성대히 마무리 되었다.

 

취재, 사진 = 이한규 기자


기사 출력  기사 메일전송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독자의견 (총 0건)
독자의견쓰기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등록된 글은 수정할 수 없으며 삭제만 가능합니다.
제    목         
이    름         
내    용    
    
비밀번호         
스팸방지            스팸글방지를 위해 빨간색 글자만 입력하세요!
    

 
  l   신문사 소개   l   연혁   l   조직구성   l   본사 및 지사 연락처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copyrightⓒ2001 주간불교 All rights reserved.
서울시 종로구 삼일대로 30길 21, 1415호(낙원동, 종로오피스텔)
편집국·업무국 02)734-0777 Fax : 02)734-0779
주간불교의 모든 컨텐츠를 무단복제 사용할 경우에는 저작권법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